Home » 버터 마가린 차이 |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8426 명이 이 답변을 좋아했습니다

버터 마가린 차이 |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8426 명이 이 답변을 좋아했습니다

당신은 주제를 찾고 있습니까 “버터 마가린 차이 –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다음 카테고리의 웹사이트 Aseanseafoodexpo.com 에서 귀하의 모든 질문에 답변해 드립니다: Dienbienfriendlytrip.com/music. 바로 아래에서 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 작성자 3분차이 이(가) 작성한 기사에는 조회수 13,923회 및 좋아요 272개 개의 좋아요가 있습니다.

마가린은 버터의 대체용이다. 가격이 저렴하며 식물성 기름으로 만들어 비타민 A의 함량이 높고 불포화지방산이 많이 함유 되어있다. 하지만 마가린을 만드는 과정 중에 트랜스지방 또한 생긴다. 버터는 동물성, 마가린은 식물성으로 만들어졌다는 것이 가장 큰 차이점이다.

버터 마가린 차이 주제에 대한 동영상 보기

여기에서 이 주제에 대한 비디오를 시청하십시오. 주의 깊게 살펴보고 읽고 있는 내용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하세요!

d여기에서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 버터 마가린 차이 주제에 대한 세부정보를 참조하세요

버터와 마가린, 색도 모양도 비슷한데 어떤 차이가 있는 걸까요? 이 영상으로 확실히 알아봅시다! ‘3분차이’구독 바로가기 https://bit.ly/3b5va1V
‘3분차이’는 여러분의 궁금증과 호기심을 해결해드리는 상식 채널입니다.
생활 속에서 자주 접하는 단어들을 소재로 최대한 쉽게 설명하고 있습니다.
영상이 도움이 되셨다면 구독과 좋아요 눌러주세요!
더 좋은 채널을 만드는 데 큰 도움이 됩니다😁
#버터마가린 #버터 #3분차이
*3분차이 영상 내에는 클로바더빙으로 제작한 AI 보이스가 일부 포함되어 있습니다.
*3분차이는 어린이부터 성인까지 모든 사람이 쉽게 알 수 있는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겠습니다!

버터 마가린 차이 주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세요.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 비싼 게 더 좋을까?? – 먹거리 Z파일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 정리 · 1. 둘 다 고체 상태의 기름이다. · 2. 버터는 우유 기름 100%, 마가린은 식물성 기름 + 우유 맛 향. · 3. 버터와 마가린은 어느 …

+ 여기에 보기

Source: singlepremier.tistory.com

Date Published: 12/6/2021

View: 3429

마가린 버터 차이점 모르고 쓰면 위험 – 우리 집밥

쉽게 정리하자면 버터는 오리지날 마가린은 모조품 정도로 생각하시면 될거 같네요. 성분표를 보시면 유크림 함량이 90% 이상인 것들은 천연버터 제품이고, 유크림 함량 …

+ 여기를 클릭

Source: tempest35.co.kr

Date Published: 12/29/2022

View: 1818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 알아보니 – 맑은 하루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점은?? … 이렇듯, 똑 닮은 생김새의 두 식품(식재료)은 사실 주재료부터 큰 차이를 보입니다. 버터는 우유, 마가린은 식물성 기름을 …

+ 여기에 더 보기

Source: malgeunnal.tistory.com

Date Published: 3/3/2021

View: 3164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점은? – 데일리 푸드앤메드

버터는 유가공(乳痂工) 식품, 마가린은 유지(油脂) 식품으로 분류된다. 버터는 혈관 건강에 해로운 포화 지방 비율이 높은 데 비해 마가린은 불포화 지방 …

+ 여기에 더 보기

Source: www.foodnmed.com

Date Published: 11/2/2022

View: 9332

마가린 – 나무위키:대문

제품이나 브랜드마다 다르긴 하나, 마가린 쪽이 보통 가공 버터[5]대비에서도 1/3~1/4 가격 정도로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 버터와 일반적인 마가린의 …

+ 여기를 클릭

Source: namu.wiki

Date Published: 12/25/2021

View: 7602

[소비자 Q&A] 버터,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나요? – 푸드투데이

A : 버터는 우유에서 지방성분을 모아 응고시킨 기름입니다. 동물성 지방이 원재료 인거죠. 반면 마가린은 식물성 기름을 원료로 만듭니다. 둘의 가장 큰 …

+ 여기에 자세히 보기

Source: www.foodtoday.or.kr

Date Published: 4/25/2021

View: 5714

버터 마가린 차이 확실히 알려드림 – 나무사랑

전 요즘 아이들 어린이집 보내고 드라마 리턴을 정주행으로 보고 있는데 극중 박진희씨가 마가린인지 버터인지 밥이랑 비벼먹는 씬이 있었는데요.

+ 여기에 보기

Source: binalee.tistory.com

Date Published: 7/3/2022

View: 2562

주제와 관련된 이미지 버터 마가린 차이

주제와 관련된 더 많은 사진을 참조하십시오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댓글에서 더 많은 관련 이미지를 보거나 필요한 경우 더 많은 관련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주제에 대한 기사 평가 버터 마가린 차이

  • Author: 3분차이
  • Views: 조회수 13,923회
  • Likes: 좋아요 272개
  • Date Published: 2020. 7. 3.
  • Video Url link: https://www.youtube.com/watch?v=BhxhdkKV7Zg

[생활상식] 비슷한듯 다른, 버터 vs 마가린 차이점은?

버터와 마가린, 무슨 차이가 있을까요?

종류별 특징과 어떤 게 더 좋은 지 비교분석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버터란?

버터는 유제품인 우유나 크림을 휘저어서 만든다.

유지방, 단백질, 수분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지방함량이 80% 이상으로 높고 단백질 함량은 매우 낮다.

마가린이란?

마가린은 버터의 대체용이다.

가격이 저렴하며 식물성 기름으로 만들어 비타민 A의 함량이 높고 불포화지방산이 많이 함유 되어있다.

하지만 마가린을 만드는 과정 중에 트랜스지방 또한 생긴다.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

버터는 동물성, 마가린은 식물성으로 만들어졌다는 것이 가장 큰 차이점이다.

버터는 순수지방이지만 마가린은 만드는 과정에서 건강에 해로운 트랜스지방이 생긴다.

마가린 고르는 법

마가린은 식물성 지방으로 만들어서 원래대로라면 버터보다 몸에 해롭지 않아야하지만 식물성 지방으로 마가린을 가공하는 과정 중 트랜스지방이 생긴다.

하지만 요즘은 트랜스지방이 없는 마가린도 나오니 구매시 영양정보란을 참고해서 구매하도록 하자.

저작권자 © 데일리팝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 비싼 게 더 좋을까??

생긴 건 비슷한데… 마가린 과 버터 의 차이

마가린과 버터는 식용유입니다. 식용유라고 하면 올리브유, 카놀라유 같은 것만 해당된다고 생각하는 분이 많으실 겁니다. 하지만 식용유의 정확한 의미는 ‘ 먹을 수 있는 기름 ‘으로서, 마가린과 버터 또한 여기에 해당되는 것입니다.

그럼 본격적으로 제일 큰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는 무엇이냐? ‘ 버터의 저렴한 대체품이 마가린이다 ‘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어느 정도로 가격 차이가 나냐면,

가장 비싼 국내 버터 제품인 서울우유와, 마가린인 오뚜기 제품의 가격 차가 2배 이상 이나 납니다. 그러면 자연스럽게, 버터가 맛도 더 좋고, 건강에도 더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이 드실 겁니다. 그런데 그게 꼭 그렇지가 않습니다. 또한 짝퉁 버터가 마가린 말고도 또 있는데요, 어떻게 된 일인지 함께 알아보시죠.

버터란

버터란 우유에서 지방만 따로 분리한 덩어리 를 말합니다. 지방 80% 이상, 수분 18% 이하의 성분 조건이 있습니다. 지방하면 고소한 맛 아니겠습니까. 그래서 이 고소한 맛을 잘 이용해 요리를 하면 요리 전체의 풍미가 한층 업그레이드될 수 있습니다. 버터는 올리브나 깨 같은 식물에서 기름을 짜내는 방법이 생기기 이전부터 있어온, 역사가 오래된 기름 식품입니다. 기름 중에서도 보관 기간이 긴 것이 특징입니다.

버터는 우유에서 만들어 내어 동물성 지방입니다. 동물성 지방에는 대체로 포화 지방이 많은 편입니다. 이 ‘포화 지방’이 몸에 나쁘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입니다.

지방산은 지방을 구성하는 물질을 말합니다. 불포화 지방산과 포화 지방산으로 나뉩니다. 모든 지방이 들어있는 식품에는, 불포화 지방산과 포화 지방산이 함께 들어 있습니다. 그런데 대체로 동물성 지방에는 포화 지방산이, 식물성 지방에는 불포화 지방산 이 더 많은 편입니다. 여러 가지 연구에서 포화 지방산은 나쁜 콜레스테롤을 높여 심혈관 질환을 일으킨다는 것이 밝혀졌습니다. 그래서 불포화 지방산이 더 좋다는 것이 기존의 상식으로 받아들여져왔습니다.

가공버터란

원래 버터는 100% 우유로 만듭니다. 그런데 순수 우유로만 버터를 만들면 빨리 상하는 단점이 있습니다. 보관성이 좋지 못하다 는 말은 결국 단가가 비싸다는 말과 같습니다. 앞서 보관성이 긴 것이 버터의 특징이라고 했는데, 그건 여러 가지 기름 중에서는 그나마 긴 편이라는 뜻입니다.

그래서 만들어진 것이 가공버터입니다. 유지방 함유량을 80% 이상에서 50% 이상으로 그 기준을 낮춘 버터 를 말합니다. 유지방 대신 저렴한 다른 기름들이 대체하여 들어갑니다. 당연히 맛과 향이 그냥 버터에 비하면 떨어질 수밖에 없습니다.

우리나라 제품들은 대체로 가공버터 가 많습니다. 반면에 수입 제품들은 거의 다가 그냥 ‘버터’입니다. 그렇다면 가공버터인 우리나라 제품이 이론상으로는 저렴해야 맞습니다. 하지만 모두 그렇지는 않았습니다. 국내에 가장 잘 팔리는 앵커 무염 버터 제품의 경우 오히려 가공버터인 국내 제품에 비해 훨씬 저렴했습니다. 이 제품뿐 아니라 가격이 비슷하거나 오히려 싼 수입 ‘순수 버터’들을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현명한 소비자’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버터 품목의 인기 순위에, 가공 버터인 국내 제품보다 수입제품이 이미 앞서 자리 잡고 있습니다. 혹시 모르셨다면 구매 시 염두에 두세요.

제품명 식품의 유형 성 분 서울우유 버터 버터 유크림 남양 드빈치 버터 가공버터 유지방, 코코넛오일, 유화제 등. 오뚜기 옥수수 마아가린 마가린 옥수수유, 팜유, 야자유 등.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 – 성분

마가린이란

상온에서 동물성 기름은 고체, 식물성 기름은 액체인 경우가 많습니다. 돼지비계와 올리브유를 떠올려 보면 알 수 있습니다. 대체로 액체 기름보다는 고체 기름이 보관성이 더 좋습니다. 그래서 액체인 식물성 기름을 고체화하는 기술 이 개발되었습니다. 여기에 우유를 조금 섞어 버터의 맛을 흉내 낸 것이 바로 마가린입니다. 이것이 원재료 면에서의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인 것입니다.

하지만 아무리 우유를 넣는다 해도, 기본 재료 자체가 버터와 다르기 때문에 똑같을 순 없습니다. 그래서 버터 향을 덧입혀 보기도 하지만, 그 차이가 상당합니다.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 – 건강

마가린과 버터 중 건강에 더 이로운 것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대답하기가 좀 어렵습니다. 버터는 완전 식품이라는 우유로 만든 식재료입니다. 지방만 분리했다 하더라도 마가린이 가지지 못한 영양소가 다양하게 들어가 있습니다. 하지만 앞서 얘기한 대로 포화 지방이 많은 것이 단점입니다.

액체 기름을 고체 기름으로 변화시켜 만드는 과정에서 트랜스 지방이 생성될 수 있습니다. 트랜스 지방은 몸 밖으로 배출이 안되어 암까지 일으킬 수 있다고 알려진 악명 높은 물질입니다. 마가린이 이런 원리도 만들어지기 때문에 마가린 = 트랜스 지방 = 해로운 식품으로 알려져 왔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다릅니다. 기술의 발달로 생성되는 트랜스 지방이 ‘0’ 으로 표기될 만큼 매우 적어졌습니다. 놀라운 사실은 버터에 트랜스 지방이 더 많다 는 것입니다. 인공적으로 상태를 변화 시키지 않고도 천연적으로 트랜스 지방이 존재하기도 하는데 버터가 그런 식품인 것입니다.

마가린과 버터의 차이 정리

1. 둘 다 고체 상태의 기름이다.

2. 버터는 우유 기름 100%, 마가린은 식물성 기름 + 우유 맛 향.

3. 버터와 마가린은 어느 것이 몸에 덜 나쁘다고 단정 짓기 어렵다.

4. 풍미는 버터가 가공 버터, 마가린을 제치고 단연 1등이다.

마가린 버터 차이점 모르고 쓰면 위험

마가린 버터의 차이점에 대해 얼마나 알고 계신가요? 기본적인 상식적인 부분부터 우리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는 부분까지 하나하나 알려드리겟습니다. 언제나 그렇듯 몸에 안좋은 것들이 맛은 훨씨 있기마련이죠? 버터도 시작은 건강할지 몰라도 최종적으로는 부작용이 있을수 밖에 없는 식재료입니다.

버터는 우유의 지방을 분리해 굳혀서 고체상태로 만들어진 유제품을 의미합니다. 버터의 종류도 가염버터와 무염버터 2가지 정도로 나눌수 있습니다. 염분이 첨가된 것과 염분을 제거한 것의 차이이죠.

어느정도 간이 되어있는 가염버터의 경우 일반 가정에서 가장 많이쓰는 재료가 아닐까 싶습니다. 무염버터는 저염식 식단이 필요한 분들이나 제과제빵을 하시는 분들이 많이 사용하시는 재료입니다.

버터 마가린의 차이

먼저 버터는 우유의 지방성분을 추출하여 응고시킨것으로 젖산균을 투입하여 발효절차를 거친 발효버터와 오리지날로 숙성시킨 감성버터로 나뉩니다. 이와는 별도로 소금의 첨가유무로 인해 가염버터와 무염버터로 나누기도 하죠. 우리가 일반적으로 접하는 것이 이 가염버터와 무염버터죠.

버터는 유지방이 80%이상 들어가면 천연버터라고 부르며, 80% 이하일경우에는 가공버터라고 부릅니다. 발효과정을 대다수 거치기 때문에 부드럽고 촉촉한 식감을 느낄수 있습니다. 한번 녹이면 굳힐 수 없는 특성때문에 보관에 신경써야만 하는 식재료입니다. 적정한 양을 소분해서 따로따로 보관하시는게 오래 사용하는 비결이죠. 영하 5도 ~ 0도까지의 온도로 보관하시면 됩니다.

반면 마가린은 비산 버터의 대용품으로 개발된 것이로 과거 나폴레옹의 지시로 생산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식물성 기름을 원료로 여러 맛을 첨가해 응고시켜 탄생한 제품입니다. 가격대가 저렴해서 훨씬 대중화가 쉽게 되었고 요즘은 버터맛과 맛도 비슷하게 개량되어 많은 소비자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불과 얼마전까지만 해도 식물성기름을 가공하게 되면 트렌스지방이 생성되어 우리 몸에 나쁜영향을 미친다는 인식이 강했지만 요즘은 제작 과정을 달리하여 그런 제품은 거의 자취를 감추게 되엇습니다. 마가린과 버터를 섞어서 순수버터 만큼은 아니지만 가성비를 높인 가공버터도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

쉽게 정리하자면 버터는 오리지날 마가린은 모조품 정도로 생각하시면 될거 같네요. 성분표를 보시면 유크림 함량이 90% 이상인 것들은 천연버터 제품이고, 유크림 함량자체가 낮은 제품은 버터와 마가린을 섞은 제품이거나 순수 마가린 입니다.

버터와 마가린

마가린의 위험성

마가린에 함유된 ‘리놀산’은 필수지방산의 일종입니다. 보통 어느정도 건강상식이 있으신 분들은 식물성 기름인 리놀산은 건강에 좋다는 인식이 있으실텐데요. 무조건적으로 그렇지는 않습니다.

리놀산의 과다섭취는 소화기능 장애증상과 두통을 동반하게 됩니다. 현재 우리나라 식단을 보면 필요량의 10배 이상의 리놀산을 과다섭취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로 인해 다양한 부작용이 나타나고 있고요. 무엇이든 균형이 중요하며 과다섭취는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음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버터의 위험성

위에서 말씀드렷다시피 마가린에는 리놀산이 있지만 버터에는 리놀산이 없습니다. 대신 동물성 유지방이 포함되어 있다보니 포화지방산과 콜레스테롤이 LDL 콜레스테롤 수치를 상승시키는 작용을 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심혈관계 질환 발생의 위험성이 높아진다고 하며 동맥경화, 혈관성 치매, 뇌졸중 등의 위험한 질병으로 발전될 수 있다고 합니다.

그렇다면 건강을 해치지 않는 수준의 섭취량은 얼마나 되야하는 걸까요? 간단히 준비해보았습니다. 버터의 경우는 티스푼으로 하루에 2~3스푼 정도가 가장 올바른 섭취량이라고 합니다. 만약 다른 올리브오일, 코코넛오일, 아보카도 오일등과 함께 섭취한다면 하루에 1~2스푼 정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일반적으로 우리가 하는 버터와 마가린을 비교해보자면 건강에 도움이 되는 영양소가 풍부한 버터가 좋다고 합니다. 확실히 마가린은 인공적인 성분이 다량 함유되다보니 트랜스지방도 함유하고 있고, 다른 악영향을 끼지는 부분도 있을테니 꺼려지는 건 어쩔수 없네요.

혹시 드실일이 있으시다면 마가린보다는 버터로 드시기 바랍니다!

마늘장아찌 담그는법 건강 100세 비결

콩나물무침 전자레인지로 뚝딱

계란 삶는 시간 정리 반숙과 완숙의 차이

다이어트 기초대사량 높이는 방법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 알아보니

반응형

생각해 보면, 제가 어릴 적만 하더라도, 버터는 그리 쉽게 구입할만한 식품은 아니었습니다.

지금도 그리 저렴하진 않지만, 그 당시에는, 워낙 버터의 가격이 비싸다보니, 그와 비슷한 식품으로 마가린을 구입해 먹곤 했었는데요.

문득, 마트를 찾았다가 버터의 옆자리 한 켠에 자리하고 있는 마가린을 보니, 문득 궁금해 지더라구요.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는 무엇인지, 가격이 차이나는 까닭은 무엇인지 말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닮은 듯 너무도 다른,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에 대해 알아볼까 합니다.

버터 하면 보통 베이킹을 비롯, 각종 요리의 용도로 다양하게 사용되는 식품이죠.

특히 요즘에야 올리브유도 많이 쓰지만, 식용유 대용으로 버터를 사용하면, 그 고소함이 상당하다는 사실은, 많이들 아실 텐데요.

그렇다면, 버터는 어떻게 만들어진 식품일까요??

버터는 본디, 우유와 크림을 섞어 만드는 제품입니다.

문제는, 1kg짜리 버터 하나를 만들기 위해 들어가는 우유가 자그마치 20리터 정도라는 점.

바로 이것이 버터가 비싼 이유인 셈이죠.

또한, 버터는 크게 두가지로 나뉘는데요, 온전히 우유와 크림만으로 만들어 지는 천연버터와, 여기에 착향료와 유화제 등의 다양한 첨가물이 들어가는 가공버터가 있습니다. (물론 소금첨가 유무에 따라, 무염버터, 가염버터로 나뉘기도 합니다)

이 두가지의 차이 중 가장 큰 차이는 “유지방의 함량”로, 가공버터의 경우 유지방이 50% 미만의 버터를 말합니다.

그렇다면, 버터와 꼭 닮은, 가격은 저렴한 마가린이라는 녀석은 어떤 식품일까요??

사실 마가린이 버터와 꼭 닮은 것은 너무도 당연합니다.

프랑스 나폴레옹이, 버터보다 저렴하면서 비슷한 식재료의 연구를 지시했고, 그 결과 만들어 진 것이 바로 마가린이기 때문이죠.

우유를 주재료로 하는 버터와 달리, 팜유 또는 옥수수유가 주 재료인, 다시말해 “식물성 기름”이 주재료인 마가린은, 그 “주재료” 덕분에 가격이 훨씬 저렴한 식재료가 되었고, 그 장점 덕에, 많은 이들의 식탁에 오르기도 했는데요.

다만, 마가린의 경우, 기름을 굳히는 과정에서 트랜스 지방이 발생할 수 있어 건강에 좋지 않다는 우려 또한 있었습니다.

물론, 최근 출시되는 마가린은, 트랜스지방 함량을 0%이기 때문에, 크게 걱정하지 않으셔도 됩니다만^^;;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점은??

이렇듯, 똑 닮은 생김새의 두 식품(식재료)은 사실 주재료부터 큰 차이를 보입니다.

버터는 우유, 마가린은 식물성 기름을 주재료로 쓴다는 점.

버터의 대용으로 출시된 마가린은, 가격이 훨씬 저렴하다는 점.

아무리 비슷하다 해도, 버터의 고소함과 풍미를, 마가린이 따라가긴 어렵다는 점.

이 세가지의 차이가,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라고 할 수 있을텐데요^^

실제로 맛을 보아도 버터와 마가린은 닮은 듯 다르고, 그래서 나름의 용도로 사용하면 되지 않겠냐는 생각이 듭니다.

꼭 하나 찝어서~ 그것만 먹을 일이 아니라는 이야기.

예를 들어, 흰 쌀밥에, 간장과 함께 넣고 비벼먹을 때에는, 반드시 “마가린”이어야 하며.

비쥬얼 압도적이었던 앙버터에는, 반드시 “버터”가 들어가야 하는 것 처럼 말이죠.

여기까지,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에 대해 정리해보았습니다.

어찌보면 버터와 마가린은, 우리의 식탁에 자주 오르는 식재료들이 아닐까 싶어요.

허니, 이 두가지의 차이점 잘 알아 두었다가, 더 맛있게~ 선택해 드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버터와 마가린의 차이점은?

유럽에서 산업화가 본격화되면서 버터를 충분히 공급할 수 없게 되자 그 대안으로 나온 것이 마가린이다. 그래서 한동안 ‘값싼 버터’로 통했다. 지금은 식물성 식용유를 인공적으로 굳게 해서 마가린을 만들지만 당시에는 돼지기름(라드)에 열을 가하면서 녹아서 흘러나오는 기름에 물을 섞어 제조했다.

버터는 유가공(乳痂工) 식품, 마가린은 유지(油脂) 식품으로 분류된다. 버터는 혈관 건강에 해로운 포화 지방 비율이 높은 데 비해 마가린은 불포화 지방의 비율이 높다. 그래서 오랫동안 소비자들은 ‘마가린이 버터보다 건강에 덜 해로운 식품’일 것으로 믿어왔다.

그러나 마가린에서 트랜스 지방의 존재가 확인되면서 이런 신뢰는 깨졌다. 트랜스 지방은 불포화 지방의 일종이지만 등 푸른 생선 · 콩기름 · 생선 기름 등의 불포화 지방과는 달리 혈관 건강에 해롭다.

버터와 마가린은 둘 다 열량이 매우 높다. 100g당 버터는 열량이 747kcal, 마가린은 721kcal에 달한다. 따라서 체중 문제로 고민이라면 버터 대신 치즈, 마가린 대신 스프레드나 라이트 마가린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스프레드는 마가린의 지방 함량을 40~80% 수준으로 낮추고 대신 수분을 보충한 것이다. 라이트 마가린은 열량을 마가린의 절반 이하로 낮춘 제품이다.

이문예 기자 [email protected]

(저작권 ⓒ ‘당신의 웰빙코치’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데일리 푸드앤메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소비자 Q&A] 버터,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나요?

[푸드투데이 = 황인선기자] 주부 박미진(43. 경북)씨는 두 아들 간식으로 토스트를 하기 위해 마트로 향했다. 트랜스지방이 걱정된 박 씨는 마가린 대신 버터를 선택했다. 그러나 원료를 보면 버터가, 영양정보를 보면 마가린이 더 낫다는 생각이 들었다. 결국 박 씨는 아무것도 구매하지 못하고 왔다.

Q : 버터,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나요? 건강에 덜 나쁜것은 어느 것인가요?

A : 버터는 우유에서 지방성분을 모아 응고시킨 기름입니다. 동물성 지방이 원재료 인거죠. 반면 마가린은 식물성 기름을 원료로 만듭니다. 둘의 가장 큰 차이는 식물성 기름과 동물성 기름입니다.

버터와 마가린은 원료 뿐만 아니라 영양학적으로 차이가 있습니다.

버터는 만들기 어렵고 유통기한이 짧습니다. 그래서 나폴레옹 3세가 대체품으로 만들게 한 것이 마가린입니다. 마가린은 버터와 비슷한 향, 맛을 내기 위해 첨가물이 들어갑니다. 화학첨가물이 들어가다 보니 유통기한이 버터보다 긴 편입니다.

포화지방과 콜레스테롤은 버터가 마가린에 비해 높은 편이며 트랜스지방은 상대적으로 낮은 편입니다. 마가린은 식물성 지방을 쓰는 대신 불포화지방산리아 불리는 트랜스지방이 버터 보다 더 많습니다.

최근 트랜스지방에 대한 인식이 부정적이다 보니 버터를 더 선호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칼로리의 경우 버터는 100g 당, 약 747kcal이며 마가린은 100g당 약 721kcal로 큰 차이는 없습니다.

보관 방법은 버터는 공기에 약하기 때문에 랩으로 싸서 은박지, 포일 등으로 한번 더 싸는게 좋습니다. 냉동 보관 시에는 사용하기 좋게 나눠 랩으로 싸서 보관하면 오래 사용할 수 있습니다.

마가린은 사용 후 뚜껑을 잘 덮고 보관하면 됩니다. 마가린은 식물성 유지 등으로 제조했기 때문에 냉동 보관하면 분리될 수 있습니다.

버터와 마가린에 대한 갑론을박은 현재진행형인 것 같습니다. 결국 동물성이냐 식물성이냐 차이인데 어느 제품이 더 좋다고 단정 지을 수는 없습니다. 버터든 마가린이든 적당히 드시는 것이 좋습니다.

버터 마가린 차이 확실히 알려드림

전 요즘 아이들 어린이집 보내고 드라마 리턴을 정주행으로 보고 있는데 극중 박진희씨가 마가린인지 버터인지 밥이랑 비벼먹는 씬이 있었는데요.

아침겸 점심을 먹는탓이라 그 장면을 보니 침샘이 막 고이고..때마침 집에 딱 버터가 한조각 남은게 있어서 따뜻한 밥에 버터에 간장 넣어서 먹는데 너~무 맛있어요!!

그런데 문득 든 생각이 내가 먹고있는 버터 마가린 차이가 뭐지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자주 사는 재료는 아니지만 맛을 느낄때마다 버터와 마가린 맛의 차이는 잘모르겠어요.

아마 어떻게 만들어 졌는지와 성분이 다른것 같은데 오늘은 이 두가지 차이점에 대해 알아볼게요..

우선 원재료에서 부터 차이가 납니다. 동물성 지방인 버터와 식물성 지방인 마가린 으로 간단하고 정확히 알려드릴게요.

버터> 버터는 우유가 원재료이며 우유를 발효시키는 과정에서 지방을 분리하고, 분리된 지방을 덩어리화 한후 응고시켜 만든 재료입니다.

마가린> 값비싼 우유를 대체해 콩기름, 옥수수기름 등의 식물성 기름을 원재료로 삼아 수소를 결합해 인공적으로 경화(고체화) 시키는 재료 입니다.

보관 방법 에서도 차이를 찾아볼수 있습니다. 우선 버터는 무조건 냉장보관 or 냉동보관을 해야 버터 보존 상태가 달라집니다. 버터의 경우 냉장보관 6개월, 냉동보관 경우1년까지 섭취가능 합니다.

반대로 마가린 경우 버터의 맛과 형태를 갖추기 위해 화학첨가물이 가미 되어있어 유통기한이 버터보다 길며 실온보관을 해도 큰 지장 없이 재섭취가 가능합니다.

영양소 기준 역시 다릅니다. 버터의 경우 트렌스 지방 함량이 낮고 발효과정에서 숙성기간이 오래될수록 버터의 풍미가 깊고 진한 맛의 차이가 있습니다.

버터 마가린 차이 외에 공통점도 있는데 바로 콜레스테롤 함량, 칼로리 열량은 거의 같으며 트렌스지방 까지 함유되어 있다고 합니다.

옛날이야 버터가 마가린보다 가격이 2-3배 차이가 많이 나고 맛도 비슷하게 느껴져서 마가린을 많이 찾으셨는데, 요즘은 성분 자체를 중요시 여기다 보니 값이 비싸더라도 버터를 많이 찾는것 같아요.

어차피 맛도 비슷하게 느껴지고 칼로리, 콜레스테롤 함량까지 높지만 그래도 트렌스지방 성분 한가지라도 낮은게 좋고, 화학성분이 들어간것 보다 낫다는 인식이 있어서 버터에 더 손이 갑니다.

저는 별 생각없이 버터를 구매했지만 오늘 이렇게 버터 마가린 차이를 안이상 둘중 하나를 골라야 한다면 버터를 구매할듯 합니다.

키워드에 대한 정보 버터 마가린 차이

다음은 Bing에서 버터 마가린 차이 주제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필요한 경우 더 읽을 수 있습니다.

See also  입생로랑 루쥬 볼립떼 샤인 쿨톤 | 입생로랑 특집 - 립스틱 \U0026 틴트 57개 퍼스널컬러 계절별 분류 227 개의 가장 정확한 답변
See also  유아 인 남자 친구 | 현재 유아인 남자친구로 거론되는 남성의 충격적인 정체 229 개의 자세한 답변

See also  ฮักฮ่าง - เต้ย อภวัฒน์ [ คอร์ด ] COVER | คอร์ดเพลงเก่าๆ | รวมเพลงเพราะที่สุด

이 기사는 인터넷의 다양한 출처에서 편집되었습니다. 이 기사가 유용했기를 바랍니다. 이 기사가 유용하다고 생각되면 공유하십시오. 매우 감사합니다!

사람들이 주제에 대해 자주 검색하는 키워드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 버터라이스
  • 버터차이
  • 버터재료
  • 버터밥
  • 버터마가린
  • 마가린밥
  • 마가린성분
  • 마가린재료
  • 버터마가린차이
  • 마가린차이
  • 3분차이
  • 궁금증
  • 호기심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YouTube에서 버터 마가린 차이 주제의 다른 동영상 보기

주제에 대한 기사를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3분차이] 버터와 마가린, 어떤 차이가 있을까? | 버터 마가린 차이, 이 기사가 유용하다고 생각되면 공유하십시오, 매우 감사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