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상위 53개 베스트 답변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상위 53개 베스트 답변

당신은 주제를 찾고 있습니까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다음 카테고리의 웹사이트 Aseanseafoodexpo.com 에서 귀하의 모든 질문에 답변해 드립니다: https://you.aseanseafoodexpo.com/music. 바로 아래에서 답을 찾을 수 있습니다. 작성자 HappyAlice 해피앨리스 이(가) 작성한 기사에는 조회수 71,212회 및 좋아요 1,009개 개의 좋아요가 있습니다.

Table of Contents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주제에 대한 동영상 보기

여기에서 이 주제에 대한 비디오를 시청하십시오. 주의 깊게 살펴보고 읽고 있는 내용에 대한 피드백을 제공하세요!

d여기에서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주제에 대한 세부정보를 참조하세요

#미국 #영주권취득 #레알후기 #꿀팁
이번 주제는 많은분들께서 궁금해하셨던 영주권으로 준비해봤어요 🙂
제가 유학생 신분이였을때 알지 못했던 부분들을 여러분들과 공유해보고자 합니다!
저는한국에서의 꿈같은 여름방학을 보내고 이사와 다음학기 준비를 하러 보스턴에 돌아왔어요.
가족들과 행복한 시간 보내며 에너지 제대로 충전 하였으니 또 열심히 힘내야겟죠?!
여러분들도 화이팅하셔서 원하시는 일 다 이루어지실 바랄께요!
구독자분들 댓글 늦어도 열심히 읽어보고 있어요! 늘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해피앨리스 드림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주제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여기를 참조하세요.

캐나다에서 미국으로의 이민 가능 할까요? > 이민.비자.취업 질문

캐나다에서 사년제 대학을 졸업하고 영주권을 취득후 회계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삼십대 중반의 미혼이며 영어실력은 상 입니다. 캐나다 CPA 취득을 눈 앞에 두고 …

+ 여기에 자세히 보기

Source: joinsmediacanada.com

Date Published: 7/21/2021

View: 8213

캐나다에서 미국으로 이민 현실성 있을까요? – 클리앙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캐나다에서 5년 이상 개발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직 영주권자 신분입니다. 원래 저는 캐나다 이민 오기 전 부터 미국을 생각 …

+ 여기에 표시

Source: www.clien.net

Date Published: 12/11/2022

View: 1225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주

당신은 미국 H-1B 비자 소지자 캐나다 영구 이민 옵션을 찾는 데 관심이 있으십니까? 무료 평가. 이 페이지는 캐나다로 이주하려는 미국 시민에게 열려 있는 모든 이민 및 …

+ 여기에 보기

Source: www.iclimmigration.com

Date Published: 12/21/2021

View: 9499

캐나다계 미국인 – 나무위키:대문

1960년대 이후로 미국 이민의 숫자는 이전에 비해 비슷하지만[15] 다만 타 지역 … 노아 본인은 미국에서 출생해 성장했으므로 캐나다계 미국인으로 볼 수 있다.

+ 더 읽기

Source: namu.wiki

Date Published: 8/30/2021

View: 8813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 ⋆ 전문가의 모든 정보 (Vetted)

캐나다 시민권 자 또는 영주권자 인 성인 자녀 나 배우자 또는 파트너는 캐나다 영주권을 위해 귀하를 후원 할 수 있습니다. 이것은 직업 제안없이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 …

+ 여기에 더 보기

Source: emigratecanada.com

Date Published: 2/5/2021

View: 2939

02화 미국 vs 캐나다, 개발자 해외취업/유학 어디로 갈까? – 브런치

나는 캐나다 밴쿠버에서 4년차 거주중이며, 3번의 개발자 인턴십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 모두 캐나다에서 했다. 취직은 마이크로소프트 본사(미국 …

+ 여기에 보기

Source: brunch.co.kr

Date Published: 2/25/2022

View: 6740

미국과 캐나다 이민: 비교 분석 – Y-axis.ae

미국 영주권은 세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이민 문서이지만 얻기가 매우 어려운 반면 캐나다 이민 시스템은 PR 비자에 대해 매우 유연한 프로그램을 …

+ 여기를 클릭

Source: www.y-axis.ae

Date Published: 8/1/2022

View: 2435

미국 불법 체류자, 캐나다 이민이 가능할까?

이는 정부 차원에서 어느 정도 불법 체류를 수용한다는 의미인데 사실 미국은 취업 비자나 영주권에 대한 합법적인 경로는 매우 어렵게 만들어 막다시피 …

+ 여기에 자세히 보기

Source: skimmigration.com

Date Published: 12/29/2021

View: 5771

Top 21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Quick Answer

미국 불법 체류자, 캐나다 이민이 가능할까? 캐나다,미국 이민 유학 컨설팅 리앤리 – Pages > 미국 이민 > 투자이민. 캐나다에서 미국으로의 이민 가능 …

+ 더 읽기

Source: aodaithanhmai.com.vn

Date Published: 8/8/2021

View: 9608

Pages > 미국 이민 > 투자이민 – 캐나다 유학 – 리앤리 이주공사

E-2비자를 취득하고자하는 사람은 투자를 주도하고 실행할 투자자로서, 자신이 투자하는 사업체에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야 합니다. 따라서, 이민귀화법은 E-2 신청자는 …

+ 여기에 표시

Source: leenleenetwork.com

Date Published: 4/19/2022

View: 4528

주제와 관련된 이미지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주제와 관련된 더 많은 사진을 참조하십시오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댓글에서 더 많은 관련 이미지를 보거나 필요한 경우 더 많은 관련 기사를 볼 수 있습니다.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주제에 대한 기사 평가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 Author: HappyAlice 해피앨리스
  • Views: 조회수 71,212회
  • Likes: 좋아요 1,009개
  • Date Published: 2021. 6. 12.
  • Video Url link: https://www.youtube.com/watch?v=aCYEPEpXPeU

캐나다에서 미국으로의 이민 가능 할까요? > 이민.비자.취업 질문

캐나다에서 사년제 대학을 졸업하고 영주권을 취득후 회계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삼십대 중반의 미혼이며 영어실력은 상 입니다. 캐나다 CPA 취득을 눈 앞에 두고 있으며 캐나다 시민권은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 신청하지 않았지만 신청하면 일년안에 취득이 가능 합니다.

1. 미국으로 이민을 가고 싶은데 캐나다 시민권을 취득하면 TN비자로 비교적 쉽게 고용주를 찾고 비자발급이 가능하다고 들었습니다. 이론적인 부분 말고 실질적으로 캐나다 국적의 회계사가 미국회사의 스폰을 받아 비자를 취득하는 일이 가능한지 알고 싶습니다.

2. TN비자는 후에 본국으로 돌아갈 목적으로 취득하는 것이기에 후에 영주권을 취득할때 문제가 생길수 있다 보았습니다. 그래서 비자 취득은 좀 어렵더라도 영주권을 취득 목적이라면 HB1 비자로 신청을 해야 한다는 글들을 봤는데 제 상황에서 어떤 비자로 준비를 하는게 가장 효율적인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3. 캐나다의 경우 직업군에 따라 정해진 기간 일을하면 영주권을 받는데 미국은 시스템이 다른것 같습니다. TN이나 HB1 비자를 받아 일을 시작했을경우 얼마 일한후에 영주권을 신청할수 있고 신청한 이후 얼마후에 영주권을 받을수 있는지 대략적인 시간소요를 알고 싶습니다.

4. 마지막으로 위의 나열된 저의 시나리오가 실제 미국에서 현실적으로 어렵지 않은것인지에 대한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이론적으로는 가능해도 비자와 영주권을 스폰서 해주면서 까지 외국인을 고용하는 고용주를 찾는것이 현실적인지 알고 싶습니다.

캐나다에서 미국으로 이민 현실성 있을까요? : 클리앙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캐나다에서 5년 이상 개발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직 영주권자 신분입니다.

원래 저는 캐나다 이민 오기 전 부터 미국을 생각했지만.. 비자문제가 가장 커서 타협후 캐나다에서 정착해 살고있습니다.

근데 와이프와 얼마전에 이야기하다가 애기가 좀더 크면 둘다 나중에 미국으로(시애틀이나 텍사스) 가서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현실적으로 가능한 방법이 있나 궁금해서 바건당 여러분께 여쭤봅니다.

제가 알아본 바로는 크게 두가지가 있는것 같은데 혹시 잘못 알고 있거나 가능성이 없으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ㅎㅎ

참고로 미국회사에 취업을 한다면 어느정도 제가 유명한 IT회사로 이직한다는 가정을 하는 경우에만 고려중입니다.

1. 캐나다 시민권자가 되어 미국회사에 취업후 TN비자로 들어간후 -> H1B 비자로 전환을 도전 -> 영주권 도전하기

(어느 블로그를 보다가 캐나다 시민권 따시고 eb2로 미국 취업후 영주권까지 취득한 경우를 봤는데요.. 이게 흔한 케이스인지도 궁금합니다.)

2. 캐나다 영주권자로 일하면서 미국 지사로 이직 혹은 새 직장으로 이직 후 -> 영주권 도전하기

(이건 가능성이 거의 없는거죠.?.미국 비자문제 때문에 회사에서 스폰을 해줘야 되는걸로 알고있어서 힘들지 싶습니다.)

만약 1번이 상대적으로 쉽다고 한다면 영주권을 어떻게 해야 가장 안전하고 확실히 딸수 있을까요?

02화 미국 vs 캐나다, 개발자 해외취업

개발자로 북미쪽 해외취업 또는 유학을 결심했다면 첫 단추는 나라를 정하는 것이다. 미국과 캐나다 중 어디가 더 나에게 좋을지 2017년의 나는 머리를 싸매고 표를 그려가며 분석했다. 해외에 살아본적이 없고 어디에도 연고도 없었기에 이 큰 북미 땅덩어리에서 어디로 가야할지 막막했다. 왠지 테크 인더스트리는 미국 실리콘밸리에 가야 핫하게 성공할 것 같은 느낌도 들다가, 혹시 이상한 동네게 정착하게 되어 내가 사랑하는 김치찌개도 못먹고 인종차별 당하면서 팍팍하게 살면 어쩌지 하는 걱정도 했다. 결론적으로 나는 캐나다, 그중에서도 밴쿠버라는 도시를 선택하였고, 거주 4년차로 접어든 지금 나의 선택에 아주 만족한다.

미국 vs 캐나다? 나라면 캐나다로 시작할래

나는 캐나다 밴쿠버에서 4년차 거주중이며, 3번의 개발자 인턴십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 모두 캐나다에서 했다. 취직은 마이크로소프트 본사(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에 위치)에서 오퍼를 받았다. 당장은 마이크로소프트 밴쿠버 지사에서 일을 시작하고 향후 2년 안에 미국 비자가 나오면 시애틀로 이동할 계획이다.

지극히 개인적인 나의 경험을 바탕으로 이야기 하자면, 시작은 캐나다에서 하는 것이 안전하다.

첫번째, 캐나다 비자 걱정 NO

캐나다에서 개발자로 취직을 하는 가장 현실적인 루트는 다음과 같다.

1. 캐나다 학교에서 공부한 뒤 취직

2. 한국에서 바로 경력자로 해외취업

1의 경우가 나의 경우다. 캐나다 학교에서 공부한 학생에겐 3년간의 오픈 워크 퍼밋(비자)가 나온다. 즉, 3년간 자유롭게 구직활동을 하고 일하는 비자가 나오는 것이다. 개발자의 경우 – 큰 변수가 없다면, 3년동안 오픈비자 신분으로 지내면서 본인의 스케쥴에 맞춰 영주권을 신청한다. 개발자 직종은 영주권 받기 난이도 (하) 이다. 본인이 조금만 노력하고 챙긴다면 영주권자로 비자 걱정없이 맘 편~하게 캐나다 주민으로 살 수 있다.

2의 경우도 마찬가지다. 회사에서 채용을 확정하면 워크퍼밋을 신청하면 되고, 비자를 받는 과정도 미국과 비교한다면 엄청나게 간단하다. 2의 경우에도 워크퍼밋을 받고 일하다가 캐나다에 쭉 살고 싶으면 영주권 신청을 하여 받으면 땡! 이다. 영어점수 획득 및 서류준비의 과정은 지난하지만, 솔직히 미국의 영주권 과정에 비하면 훨씬 쉽고 기간도 적게 걸린다.

이와 반대로, 미국의 워크비자(H1B)는 일단 추첨 형식으로 지원자의 1/3 ~ 1/10 정도만 뽑히고, 뽑힌 인터뷰를 보다가 떨어지기도 한다. 지원 요건도 직종과 관련된 최소 학사 이상의 디그리를 요구하기 때문에, 예를들어 “전 화학과 나왔는데 어쩌다가 코딩을 좋아해서 프로그래머가 되었어요” 하는 경우는 지원 자체가 불가능하다. 필자의 지인도 캐나다에서 생물학쪽 디그리를 받고 아마존에서 개발자로 일하는 사람이 있는데, 능력은 출중하나 미국 워크 비자 지원 자체가 불가능해서 지금 온라인으로 컴퓨터사이언스 디그리를 따고 있다. (이게 웬 시간 낭비 돈낭비 시츄에이션…). 어찌저찌 H1B를 받더라도, 그린카드(영주권) 받기까지의 길이 험난하다. 한국인의 프로세스 기간은 평균 3~5년 이고 그동안 회사를 바꾸지 못한다. 그 기간 동안 신상의 큰 변화를 주지 않기 위해 최대한 조심하며 산다. 대부분의 지원자가 위험을 최소화 하기 위해 최대한 미국 땅을 나가지 않으려고 한다. 나는 1년에 한번씩은 한국에 가줘야 숨이 트이는 사람이라 이 시기가 되게 어려울 것 같다. 한 지인은 본인이 어릴적부터 키우던 강아지가 한국에 있는데 나이가 너무 많아서 빨리 비자가 나와야 무지개 다리 건너기 전에 한번이라도 직접 다시 볼텐데 하면서 눈물을 보이기도 했었다. 나도 한국집에 강아지가 있는데, 저런 상황을 상상하는 것 만으로도 가슴이 미어진다.

이러한 미국의 얄미운 행패에도 미국이 계속 양아치(?)처럼 행동할 수 있는 이유는, 이래도 올 사람이 줄 섰기 때문이다. 인도나 중국인의 경우 영주권 프로세스 정말 어마어마(10년+) 이고, 매년 전 세계에서 미국으로 해외취업 하려는 사람들이 재이고 재였다. 필자가 있는 캐나다도, 학생들이 미국에 가는 것 = 성공하는 길 이라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 일단 페이가 2배정도로 뛰게 되고 (기본급이 더 쎄고 + USD 와 CAD의 환율 차이로 인한 이득), 큰 회사의 본사로 취직하여 떠나거나, 스타트업 CEO가 되려는 마음으로 캘리포니아 실리콘밸리로 가는 학생들도 종종 보인다. 지나치게 경쟁적인 문화에 지쳐서 돌아오는 경우도 보았지만, 캐나다 학생들은 일단 넘어가서 최소한 “내집마련을 위한 목돈을 모으자” 라는 생각으로 단기적으로 미국으로 많이 떠난다. 하지만 사견으로, 한국의 극경쟁적인 문화에 단련된 한국인은 미국의 경쟁적인 문화를 보고 “이게 무슨 경쟁적..?풉” 이라는 생각이 들것이다. 외국에서 보면 한국인들은 회사에서든 학교에서든 정말 똑똑하고 부지런해서 보석같이 반짝반짝 빛난다.

흠, 그렇다면 나도 상황이 된다면 미국에서 일하면서 돈을 왕창 모으고 싶거나, 실리콘밸리에서 다양한 스타트업의 아이디어를 흡수하고 오고 싶은데 어떻게야 할까? 이 답은 두번째 이유에 있다.

두번째, 캐나다에서 미국취업은 비교적 간단하다.

나도 마이크로소프트 밴쿠버 지사에서 인턴으로 일했지만 풀타임 오퍼는 오피스 위치를 바꾸어서 시애틀 본사로 받았다. 글로벌 대기업에서 일하는 경우에는 내부적으로 북미 오피스내 전환은 매우 수월한 편이다. 캐내디언인인 경우는(캐나다 시민권 보유자) 그냥 옆동네 가듯이 간다. 캐내디언은 T1비자를 발급받는데 이 비자는 정말 간단하게 나오는 비자라 걱정없이 없다. 한국인 시민권자의 경우 미국 워크 비자가 필요하다. 문제는 미국 워크비자(H1B)는 추첨 형식으로 지원자의 약 10~33%만 뽑힌다는 것이다. 순전히 운이 중요한 이 프로세스는, 많은 사람들이 미국회사에서 오퍼를 받고도 비자가 안나와서 못가는 문제를 야기하는 주범이다. 캐나다 오피스에서 있다가 내부적으로 미국 오피스로 전환을 신청할 경우의 최대 장점이 여기서 나온다. 미국 비자가 나올때까지 캐나다 오피스에서 일하도록 하는 것이다. 필자의 경우 올해 미국 비자 추첨에 떨어졌다. 따라서 1년동안 팀은 시애틀에 있지만 밴쿠버 오피스에서 원격으로 일한다. 만약 내년 추첨에도 떨어지면, 마소에서 L1비자(주재원 비자)로 발행하여 본사로 보내준다. 한마디로 비자가 안나와도 기다릴 것 없이 캐나다에서 일하면 되고, 비자가 나오면 그때 맘편히 가면 되는 것이다. 또한 영주권을 받을 예정이기 때문에, 향후 미국에 살다가 캐나다로 돌아오고 싶다면 언제든지 올수 있는 든든한 백업 플렌이 있다.

미국에서 대학교를 나온 경우, 개발자는 대부분 STEM 분야 학위가 인정될꺼라고 가정한다. 그렇다면 캐나다 오픈비자 처럼, 미국 오픈 워크 비자가 나오게 된다. 캐나다 오픈비자보다는 다소 적은 기간으로 나오기 때문에 최대한 빨리 오퍼를 받아서 일을 시작해야한다는 부담이 있다. 사실 더 큰 부담은, 오픈 워크 퍼밋이 끝나기 전에 H1B비자로 전환하거나 영주권 프로세스를 시작해야 한다는 것이다. 미국은 신분 유지를 위해 개인 본인이 많이 신경써야 한다. 나는 한국에서 퇴사할때 “한국에앞으로 10년간은 돌아오지 않는다(놀러 오는 경우 제외)”라는 마음가짐으로 떠났기 때문에, 신분 문제로 부득이하게 한국으로 돌아올 수도 있다 라는 리스크를 감내할 수 없었다. 따라서 신분 및 체류문제에서 안전한 캐나다를 선택했다.

신분 걱정 없이 제일 안전하게 미국에서 일하는 경우는, 캐나다에서 영주권 취득 후 시민권까지 취득한 뒤에 미국으로 넘어가는 것이다. 앞서 언급하였듯 캐내디언 시민권을 가지게 되면 TN비자로 미국에서 일할 수 있고, 이는 추첨도 아니고 매우 간단하다. 또 캐나다로 언제든지 돌아올 수 있기 때문에 북미 지역에서 커리어를 이어나가는데 신분이라는 큰 걸림돌을 해소하는 것이다. 하지만 이는 5년 이상 걸리는 매우 긴 과정이고 한국 시민권을 포기해야 되는 큰 결심이기 때문에, 영주권자로 지내면서 찬찬히 따져보고 선택해야 한다. 나는 아직 한국 시민권을 유지하는 선택에 무게를 두고 있다.

마지막, 캐나다는 이민자가 살기 정말 좋은 도시

캐나다는 Mosaic(모자이크) 문화, 미국은 Melting Pot (멜팅팟) 문화 라는 말이 있다. 캐나다는 “Celebrate Diversity(다양성을 축하한다)”하는 나라이다.

각자 개인의 개성과 문화를 존중하고 환영하면서 모자이크처럼 멀리서 조화롭게 보이고 자세히 들여다 보면 각각 색, 문화와 개성이 있는 나라이다. 미국은 멜팅팟, 한마디로 “다 녹여버려서 미국식 인간으로 만들겠다라는 느낌이 강한 나라이다. 세계 최고의 나라 라는 자부심(이라고 쓰고 오만함이라고 읽는)이 강하고, 개개인의 출신과 다양성보다는 미국화 시키려는 느낌이 강하다.

사실 미국에서든 캐나다에서든 본인이 만랩이라면, 즉 내 할말 똑부러지게 잘하고 미친놈 만나면 똑바로 혼내주고 한다면 어디에 살아도 큰 상관은 없다. 하지만 내가 만랩 캐릭터가 아니라면, 캐나다는 기본적으로 사람들이 좀 더 순한편이고, 치안이 비교적 안전하며, 전체 인구가 부족하기 때문에 정부에서 적극적 이민 지원을 펼친다는 점 때문에 영어를 쓰는 문화권에 살고 싶다면 좋은 출발점이 되는 나라라고 생각한다. 북미에서 살겠다고 결심한다면, 캐나다에 갔다고 그곳에 평생 사는게 아니다. 향후 5년은 어느정도 방황하면서 여기저기 나라와 도시를 돌아다니면서 살아야지 라는 마음가짐을 가지는것이 좋다. 이곳 저곳을 경험하며 나에게 꼭 맞는 취향을 찾는 과정이 필요하다. 그 의미에서 캐나다는 난이도 “하”의 나라다. 어디서든 항상 또라이는 존재하지만, 전반적으로 캐나다 사람들 정말 착하고 순하다. 한국의 경쟁적인 문화에서 나와 캐나다에서 그들과 살다보면, 점점 여유로워 지는 마음, 좀 비효율적이더라도 과정을 즐기고, 타인에게 오지랖같은 친절을 베푸는 나를 보게 된다.

최근 한국에 사는 지인이나 친구들이랑 이야기를 하다가 캐나다 친구들과 다른점 하나를 발견했다. 한국지인들은 항상 “외국에 사는데 힘들겠다” “고생이네” “걱정이네” “힘든데 어떻게 하냐” 이렇게 내걱정을 해준다. 사실 나 되게 잘지내는데… “존버”라는 단어를 일상어로 쓰는 한국문화는 “힘들지만 버티고 이겨내자”라는 마인드다. 반면 캐나다 친구들은 항상 칭찬이 주를 이룬다. “와 되게 멋있다” “도전하면 재밋을 것 같아” “대단해” “자랑스러워” “필요한거 있으면 언제든 불러”등. 뭔가 긍정적인 에너지를 주고받으면서 상대방의 성공에 진심이든 그냥 하는말이든 응원하는 문화는 참 좋다.

대표사진 출처: Photo by Hermes Rivera on Unsplash

캐나다 이민과 미국 이민 비교

캐나다 이민과 미국 이민 비교

이민자를 꿈꾸는 이들에게 목적지를 묻는다면 미국이나 캐나다를 선택할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면 어느 쪽을 선택하시겠습니까?

다음은 두 국가를 비교한 것입니다.

캐나다로 이주

미국에 비해 캐나다 이민 시스템은 비교적 유연하고 개방적입니다. 2015년에 도입된 Federal Express Entry Program은 영주권이라고도 하는 캐나다 영주권을 취득할 수 있는 경로를 제공합니다.

Express Entry 프로그램에는 세 가지 마이그레이션 프로그램이 있습니다. Federal Skilled Worker Program, Federal Skill Trades Program 및 Canadian Experiences Class Program. 이 모든 프로그램은 나이, 학력, 캐나다 및 해외에서의 근무 경험, 언어 능력, 고용 제안 등에 따라 포인트가 부여되는 대부분 포인트 기반입니다.

캐나다의 각 주에서도 자체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지방 후보 프로그램 영구 거주로 이어지는 이민자 지명을 부여합니다. PNP 프로그램은 해당 주의 인구통계학적 및 경제적 필요를 염두에 두고 있으며 Express Entry 풀을 통해 지원을 빠르게 추적하는 수단이 될 수 있습니다.

캐나다는 또한 캐나다에서 공부하는 유학생들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합니다. 학생들은 자격이 될 수 있습니다 졸업 후 취업 허가 캐나다에서 최대 3년 동안 풀타임으로 일할 수 있습니다. 그들이 획득한 업무 경험은 영주권자로 전환하는 데 더욱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캐나다 영주권자는 가까운 가족 친척이 캐나다에서 PR 비자를 받을 수 있도록 후원할 수도 있습니다.

아메리카 합중국으로 이주

또한 미국 영주권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이민 문서 중 하나입니다. 그러나 아무리 귀한 것이라도 얻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미국 영주권을 취득할 수 있는 경로는 많지 않습니다. 미국에서 영주권을 받는 방법 중 하나는 가족 관계를 통한 것입니다. 미국 시민권자와 영주권자는 가까운 가족이 영주권을 받을 수 있도록 청원서를 제출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The Times of India에 따르면 이 과정은 몇 년이 걸립니다.

미국 영주권을 취득하는 또 다른 방법은 고용을 통한 것입니다.. 예를 들어 H1B 비자 소지자는 H6B 비자로 미국에서 최소 1년을 보낸 후 영주권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현재의 정치적 시나리오에서는 H1B 소지자들도 영주권을 받는 것이 매우 어렵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린 카드를 얻는 또 다른 방법은 투자를 통한 것입니다.. EB5 투자 비자는 모든 정부에 $ 500,000 USD를 투자하도록 요구합니다. 승인된 지역 센터. 그러한 투자를 감당할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공부, 일, 방문, 투자 또는 캐나다로 이주, 세계 1위 출입국관리사무소 Y-Axis와 상담하세요.

이 블로그가 매력적이라면 다음을 좋아할 수도 있습니다.

미국 불법 체류자, 캐나다 이민이 가능할까?

미국 불법 체류자, 캐나다 이민이 가능할까? 오랜 기간 이민 컨설팅을 해오며 불법 체류에 대하여 캐나다와 미국이 바라보는 시각의 차이는 생각보다 무척 크다는 점을 많이 느낍니다. 캐나다가 불법 체류를 엄격히 제한하는 것에 반해, 미국은 불법 체류자도 납세와 경제활동을 하며, 자녀가 공교육의 혜택을 받는 것도 가능합니다. 이는 정부 차원에서 어느 정도 불법 체류를 수용한다는 의미인데 사실 미국은 취업 비자나 영주권에 대한 합법적인 경로는 매우 어렵게 만들어 막다시피 해놓고, 오히려 불법 체류를 슬그머니 눈 감아주는 양상입니다. 이러한 태도는 불법체류자를 통한 국가적 이익은 포기할 수 없지만 그들의 권리를 보장해주지는 않으려는 비 인도주의적이고 이기적인 태도입니다. 트럼프 대통령 재임 기간에 미국-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 미성년 입국자 추방 유예제도인 DACA (Deferred Action for Childhood Arrivals) 프로그램 종료와 영주권 신청자 자산 조사 등 그야말로 배타적인 ‘반이민 정책’으로 더 많은 불법 이민자를 양산했을 것이라는 예측이 가능합니다. 이러한 양상에 따라 인접국인 캐나다에서 새로운 기회를 찾을 수 있을 지 알아보는 경우가 많은데, 오늘은 이와 같이 미국 불법 체류 기록을 가진 분들의 캐나다 이민 가능성에 대하여 알아보겠습니다. 캐나다에서 영주권 및 비자 진행 시 심사의 두 포인트는 “자격”과 “결격 사유”에 대한 것입니다. 자격 심사는 프로그램이 요구하는 요건을 만족했는지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며, 결격 사유 심사는 입국불가 요건에 해당하는 사항이 있는지 여부를 보는 것입니다. 입국불가 요건이란 국가 보건 및 안보에 악영향을 줄 만한 질병, 혹은 불법 체류, 범죄, 반 인륜적인 행위를 저질렀거나 향후 가능성이 있는지를 보게 됩니다. 캐나다는 정작 캐나다 내 불법 체류는 꽤 엄격한 입장이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미국에서의 불법 체류는 의외로 관대한 면이 있는데 과연 왜 그런 것일까요? 캐나다 이민에 관심이 있는 분들이라면 캐나다가 지난 몇 년간 지속적으로 친 이민 정책을 펼치고 있으며, 지속적인 경제성장을 위하여 2030년까지 1%의 인구 증가율을 목표로 두고 있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캐나다 이민부 장관 마르코 멘디치노가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를 극복하는 열쇠가 이민자 유치에 있다고 한 것에 반해,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 고용시장 안정을 이유로 이민의 문호를 걸어 잠근 것만 봐도 상당히 대조적입니다. 캐나다 이민부 장관은 지난 해 12월 미국 국경에서 망명을 요청한 5명의 불법 체류자를 받아들인 바 있는데, 2017 년 이후 약 58,000 명의 망명 신청자들이 캐나다에 입국, 지금까지 약 15,000 케이스가 수락되었고, 약 12,000 건이 거절되었으며, 나머지 케이스들은 여전히 심사가 진행 중입니다. 캐나다 이민부는 미국에서 영주권을 받지 못한 사람들을 캐나다에 유치하는 것에 매우 적극적인 입장인데 이는 미국 대비 1/10에도 미치지 못하는 인구를 가진 캐나다 입장에서 조금이라도 인재를 더 확보하려는 배경을 생각해보면 매우 자연스러운 것일 수도 있겠습니다. 이러한 입장은 이제 연방은 물론 주정부 이민 프로그램에도 확인이 가능한데, 일례로 알버타 주는 미국 상위권 대학 졸업자라면 알버타 주에서 사업을 하며 영주권까지 빠르게 획득할 수 있도록 하는 외국 졸업자 스타트업 비자 (Foreign Graduate Start-up Visa Stream) 도입에 대한 계획이 있음을 발표하기도 했습니다. 미국에서 불법 체류 중이거나 불법 체류 기록이 있는 한국인인 경우, 무작정 캐나다 국경을 통하여 망명 신청을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한국은 일반적으로 망명이 필요할 정도로 자국민 보호가 부족한 나라가 아니므로 망명과 같은 극단적인 방법보다는 비자 면제 국가의 국민으로서 가지는 혜택이 있으니, 정식으로 비자 심사를 통하여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미국 불법 체류 경험이 있다해도 DACA 신분이었다면 캐나다에서 취업/학생 비자 및 영주권을 취득하는데 문제가 없습니다. 그렇다고 해서 미국에서의 불법 체류가 무조건적으로 허용되는 것은 아닌데, 만약 본인이 관광 비자로 미국에 입국하여 단 한 차례도 정식으로 비자를 받은 적 없이, 십 수년 간 의도적인 불법 체류를 한 경우는 조금 다를 수 있습니다. 그러나 미국 입국 초반에 비자 연장을 성실히 해왔으나, 이후 서류 미비나 까다로운 자격을 유지하지 못하여 불법 체류자 신분이 되었다 해도 체념하지 않고, 지금까지의 상황을 성실하게 사실대로 어필한다면 대부분 좋은 결과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저희 회사의 케이스만으로 볼 때도 이렇게 신청한 분들은 한 분도 실패 없이 전원 취업 비자, 학생 비자는 물론 영주권, 시민권까지 문제없이 취득한 만큼 미국에서의 불법체류가 캐나다 이민으로 연결되기 힘들다는 편견은 전혀 가질 필요가 없는 것입니다. 캐나다에서는 6개월이면 받을 영주권을 몇 년째 받지 못한 채 불법 체류자 신분으로 해외 여행은 물론 고국의 부모님 장례식조차 참석하지 못하는 안타까운 사례가 종종 있습니다. 이런 분들에게 너무 쉬운 캐나다 이민은 자칫 본인의 어려운 사정을 노리는 사기행각이 아닐까 의심하기도 하지만, 캐나다 이민이 미국에 견주어 볼 수 없을 정도로 쉽다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는 사실입니다. 결국 모든 선택은 본인에게 하는 것이지만, 선택을 하기 전에 정확한 정보를 얻기 위하여 충분하게 조사하는 것이 현명한 선택의 첫 걸음일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대 표 허 인 령 · 캐나다 공인 이민 컨설턴트

· 알버타 주정부 지정 공증 법무사

· 해외 리크루팅 라이선스 보유 카카오톡 상담: SKimmigration (ID로 친구 추가) * 이민칼럼은 매주 목요일, SK 홈페이지 및 각종 SNS, 커뮤니티 등에 배포됩니다. * 더 많은 이민칼럼을 보시려면? → https://skimmigration.com/ko/board/ Website / Youtube / Facebook / Instagram

Calgary

Suite 803, 5920 Macleod Trail SW Calgary, AB, T2H 0K2

Office: 1-403-450-2228-9, 1-403-249-0200 (Direct), 070-7404-3552 (Kor.)

Fax: 1-866-661-8889, 1-866-424-2224 / Kakao ID: SKimmigration

Edmonton

Suite 610, 10117 Jasper Ave Edmonton, AB, T5J 1W8

Office: 1-780-434-8500 / Fax: 1-866-661-8889, 1-866-424-2224

Top 21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Quick Answer

See also [Eng Sub] SUPER10 น้องดาเนียล ฝีมือเกินเด็ก! ลายเส้นต้องมนต์ SEASON4 | ข่าวสารล่าสุดเกี่ยวกับ รูป วาด ลาย เส้น อาร์ต ๆ

Read More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을 가거나 일시적으로 캐나다에 거주하는 방법은 여러 가지가 있지만 각 경로마다 계획이 필요합니다

캐나다에 임시로 체류

캐나다로 영구 이민

캐나다로 이주할 때의 기타 고려 사항

Read More

Please complete the security check to access namuwiki

Why do I have to complete a CAPTCHA

What can I do to prevent this in the future

Read More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하는 이유는 무엇입니까

미국에서 캐나다로의 이민은 쉬운가요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하는 방법

임시 거주 비자로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

취업 허가 비자로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

미국에서 캐나다로의 빠른 입국 이민

Express Entry로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 할 수 있습니까

미국 시민이 캐나다로 이주하기위한 수요 목록의 직업

미국 시민을위한 캐나다 이민 절차의 빠른 입국이란 무엇입니까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하기위한 빠른 입국 신청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하기위한 최종 비자 신청

Express Entry로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하는 데 걸리는 시간

미국에서 캐나다로 이민하기위한 가족 수업 후원 프로그램

Read More

Read More

Read More

See more articles in the same category here: Aodaithanhmai.com.vn/wiki.

캐나다에서 미국으로의 이민 가능 할까요? > 이민.비자.취업 질문

캐나다에서 사년제 대학을 졸업하고 영주권을 취득후 회계사로 일하고 있습니다. 삼십대 중반의 미혼이며 영어실력은 상 입니다. 캐나다 CPA 취득을 눈 앞에 두고 있으며 캐나다 시민권은 필요성을 느끼지 못해 신청하지 않았지만 신청하면 일년안에 취득이 가능 합니다. 1. 미국으로 이민을 가고 싶은데 캐나다 시민권을 취득하면 TN비자로 비교적 쉽게 고용주를 찾고 비자발급이 가능하다고 들었습니다. 이론적인 부분 말고 실질적으로 캐나다 국적의 회계사가 미국회사의 스폰을 받아 비자를 취득하는 일이 가능한지 알고 싶습니다. 2. TN비자는 후에 본국으로 돌아갈 목적으로 취득하는 것이기에 후에 영주권을 취득할때 문제가 생길수 있다 보았습니다. 그래서 비자 취득은 좀 어렵더라도 영주권을 취득 목적이라면 HB1 비자로 신청을 해야 한다는 글들을 봤는데 제 상황에서 어떤 비자로 준비를 하는게 가장 효율적인지 조언 부탁드립니다. 3. 캐나다의 경우 직업군에 따라 정해진 기간 일을하면 영주권을 받는데 미국은 시스템이 다른것 같습니다. TN이나 HB1 비자를 받아 일을 시작했을경우 얼마 일한후에 영주권을 신청할수 있고 신청한 이후 얼마후에 영주권을 받을수 있는지 대략적인 시간소요를 알고 싶습니다. 4. 마지막으로 위의 나열된 저의 시나리오가 실제 미국에서 현실적으로 어렵지 않은것인지에 대한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이론적으로는 가능해도 비자와 영주권을 스폰서 해주면서 까지 외국인을 고용하는 고용주를 찾는것이 현실적인지 알고 싶습니다.

캐나다에서 미국으로 이민 현실성 있을까요? : 클리앙

안녕하세요, 저는 현재 캐나다에서 5년 이상 개발자로 일하고 있습니다. 아직 영주권자 신분입니다. 원래 저는 캐나다 이민 오기 전 부터 미국을 생각했지만.. 비자문제가 가장 커서 타협후 캐나다에서 정착해 살고있습니다. 근데 와이프와 얼마전에 이야기하다가 애기가 좀더 크면 둘다 나중에 미국으로(시애틀이나 텍사스) 가서 살아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서 현실적으로 가능한 방법이 있나 궁금해서 바건당 여러분께 여쭤봅니다. 제가 알아본 바로는 크게 두가지가 있는것 같은데 혹시 잘못 알고 있거나 가능성이 없으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ㅎㅎ 참고로 미국회사에 취업을 한다면 어느정도 제가 유명한 IT회사로 이직한다는 가정을 하는 경우에만 고려중입니다. 1. 캐나다 시민권자가 되어 미국회사에 취업후 TN비자로 들어간후 -> H1B 비자로 전환을 도전 -> 영주권 도전하기 (어느 블로그를 보다가 캐나다 시민권 따시고 eb2로 미국 취업후 영주권까지 취득한 경우를 봤는데요.. 이게 흔한 케이스인지도 궁금합니다.) 2. 캐나다 영주권자로 일하면서 미국 지사로 이직 혹은 새 직장으로 이직 후 -> 영주권 도전하기 (이건 가능성이 거의 없는거죠.?.미국 비자문제 때문에 회사에서 스폰을 해줘야 되는걸로 알고있어서 힘들지 싶습니다.) 만약 1번이 상대적으로 쉽다고 한다면 영주권을 어떻게 해야 가장 안전하고 확실히 딸수 있을까요?

캐나다 이민과 미국 이민 비교

캐나다 이민과 미국 이민 비교 이민자를 꿈꾸는 이들에게 목적지를 묻는다면 미국이나 캐나다를 선택할 가능성이 높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중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면 어느 쪽을 선택하시겠습니까? 다음은 두 국가를 비교한 것입니다. 캐나다로 이주 미국에 비해 캐나다 이민 시스템은 비교적 유연하고 개방적입니다. 2015년에 도입된 Federal Express Entry Program은 영주권이라고도 하는 캐나다 영주권을 취득할 수 있는 경로를 제공합니다. Express Entry 프로그램에는 세 가지 마이그레이션 프로그램이 있습니다. Federal Skilled Worker Program, Federal Skill Trades Program 및 Canadian Experiences Class Program. 이 모든 프로그램은 나이, 학력, 캐나다 및 해외에서의 근무 경험, 언어 능력, 고용 제안 등에 따라 포인트가 부여되는 대부분 포인트 기반입니다. 캐나다의 각 주에서도 자체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지방 후보 프로그램 영구 거주로 이어지는 이민자 지명을 부여합니다. PNP 프로그램은 해당 주의 인구통계학적 및 경제적 필요를 염두에 두고 있으며 Express Entry 풀을 통해 지원을 빠르게 추적하는 수단이 될 수 있습니다. 캐나다는 또한 캐나다에서 공부하는 유학생들에게 좋은 기회를 제공합니다. 학생들은 자격이 될 수 있습니다 졸업 후 취업 허가 캐나다에서 최대 3년 동안 풀타임으로 일할 수 있습니다. 그들이 획득한 업무 경험은 영주권자로 전환하는 데 더욱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캐나다 영주권자는 가까운 가족 친척이 캐나다에서 PR 비자를 받을 수 있도록 후원할 수도 있습니다. 아메리카 합중국으로 이주 또한 미국 영주권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이민 문서 중 하나입니다. 그러나 아무리 귀한 것이라도 얻기가 매우 어렵습니다. 미국 영주권을 취득할 수 있는 경로는 많지 않습니다. 미국에서 영주권을 받는 방법 중 하나는 가족 관계를 통한 것입니다. 미국 시민권자와 영주권자는 가까운 가족이 영주권을 받을 수 있도록 청원서를 제출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The Times of India에 따르면 이 과정은 몇 년이 걸립니다. 미국 영주권을 취득하는 또 다른 방법은 고용을 통한 것입니다.. 예를 들어 H1B 비자 소지자는 H6B 비자로 미국에서 최소 1년을 보낸 후 영주권을 신청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현재의 정치적 시나리오에서는 H1B 소지자들도 영주권을 받는 것이 매우 어렵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린 카드를 얻는 또 다른 방법은 투자를 통한 것입니다.. EB5 투자 비자는 모든 정부에 $ 500,000 USD를 투자하도록 요구합니다. 승인된 지역 센터. 그러한 투자를 감당할 수 있는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공부, 일, 방문, 투자 또는 캐나다로 이주, 세계 1위 출입국관리사무소 Y-Axis와 상담하세요. 이 블로그가 매력적이라면 다음을 좋아할 수도 있습니다.

So you have finished reading the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topic article, if you find this article useful, please share it. Thank you very much. See more: 캐나다 영주권자 미국 이민, 캐나다에서 미국 취업, 캐나다 시민권 자 미국 여행, 캐나다 tn비자, 캐나다 시민권 자 미국 취업 비자, TN 비자 직업군, 캐나다에서 미국으로 이사, 캐나다 이민

키워드에 대한 정보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다음은 Bing에서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주제에 대한 검색 결과입니다. 필요한 경우 더 읽을 수 있습니다.

See also  미국 스타 벅스 리필 | 커피 무료리필 받는 미국 스타벅스🇺🇸 우리나라랑 다르네요... 상위 53개 베스트 답변
See also  해외 연예 갤러리 | 한국인이 해외 여행 하다가 이집트에서 역대급 행동을 보였다 (해외반응) 30 개의 정답

See also  케빈에 대하여 다시보기 | 사이코패스의 엄마로 살아간다는 것 14803 명이 이 답변을 좋아했습니다

이 기사는 인터넷의 다양한 출처에서 편집되었습니다. 이 기사가 유용했기를 바랍니다. 이 기사가 유용하다고 생각되면 공유하십시오. 매우 감사합니다!

사람들이 주제에 대해 자주 검색하는 키워드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 미국 유학
  • 미국 영주권
  • 미국 이민
  • 미국 브이로그
  • 미국 취업
  • 미국 비자
  • 유학
  • 미국 유학생
  • 뉴욕
  • 미국 아이비리그
  • 미국 영주권 취득
  • 미국 영주권 인터뷰
  • green card
  • green card sponsor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YouTube에서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주제의 다른 동영상 보기

주제에 대한 기사를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미국 영주권 따는 가장 현실적인 방법 | 캐나다에서 미국 이민, 이 기사가 유용하다고 생각되면 공유하십시오, 매우 감사합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